1. 상단 메뉴 바로가기
  2. 본문 바로가기

Home > 자료실 > 보도자료

보도자료

부천 ‘100년 문화비전’ 이야기하는 포럼 열린다(19.11.5.)
  • 정책홍보부|2019-11-05
  • 조회수 : 300

부천 ‘100년 문화비전이야기하는 포럼 열린다

- 11일 오후 3, 복사골갤러리서 ‘2019 부천 문화비전 정책포럼 도시대화개최

- 부천문화재단 중장기발전계획 연구 경과 공유하고 시민과 전문가 의견 모아

 

 

부천문화재단(이하 재단)은 오는 11일 오후 3시에 복사골갤러리에서 ‘2019 부천 문화비전 정책포럼 도시대화를 연다. 이날 포럼은 말할 수 있는 도시, 내일을 내다보다를 주제로 부천 100년 문화비전을 수립하기 위해 전문가와 시민 의견을 듣는다.

포럼은 생각 말하기 생각 나누기 생각 더하기 세션으로 구성됐다.

생각 말하기 세션에선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박소현 교수와 재단 손경년 대표이사가 장기적 문화비전의 필요성과 문화정책 전반에 관해 대담한다.

생각 나누기 순서에선 김성하 박사(재단 중장기발전계획 수립연구 공동연구원, 경기연구원 연구위원)가 그간 연구 경과를 공유하고 ‘100년 문화비전을 제안한다.

전문가 자유토론과 참석자 종합토론을 여는 생각 더하기 세션에선 손동기 박사(재단 중장기발전계획 수립연구 공동연구원, 한국외국어대학교 EU연구소 초빙연구원)가 전문가 자유토론의 사회를 맡는다. 전문가 자유토론엔 지역 문화예술 전문가와 예술인이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나눈다. 이어지는 참석자 종합토론에선 참석자 누구나 자유로이 의견을 말할 수 있다.

재단은 올 5월부터 중장기발전계획 수립연구를 추진하고 부천시민과 예술가,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고 있다. 지난 7월에도 부천 문화비전 연구 100년 도시상상 - 말할 수 있는 도시, 내일을 이야기하다란 이름으로 시민 자유발언대를 운영하고 시민의 목소리를 모았다.

 

 

 

‘2019 부천 문화비전 정책포럼 도시대화포럼 포스터

 

지난 7월 열린 부천 문화비전 연구 100년 도시상상 - 말할 수 있는 도시, 내일을 이야기하다

?시민 자유발언대에서 청년들이 지역에 바라는 점을 이야기하고 있다.

 

지난 7월 열린 부천 문화비전 연구 100년 도시상상 - 말할 수 있는 도시, 내일을 이야기하다에서

시민이 키워드 조사에 참여하고 있다.

  • 파일첨부 [2]
  • ※ 한글문서(HWP)는 별도의 뷰어 앱을 설치하셔야 다운로드 받을 수 있습니다.